홈
로그인
이메일
사이트맵
관리자
이미지
뉴스
제목
“취업률 보면 미래가 보인다”폴리텍大 신입생 모집
닉네임
관리자
등록일
2020-09-21 18:01:06
내용

- 28개 캠퍼스 158개 학과 학위과정 7,025명 선발, 23일부터 수시 1차 모집
- 최근 3년간 졸업생 대상 고용실태 파악해 재교육 실시 ‘취업119’ 운영
- 더 좁아진 채용문에도 바이오, 빅데이터, 발전설비 학과 높은 취업률 주목
- 국내 최초 로봇 특성화대학, 전국 단위 소수 정예 1기 신입생 100명 모집

만성이 된 청년 취업난과 코로나19발 고용 위기가 지속되면서, 대학 진학을 앞둔 수험생들에게 ‘취업률’은 대학 선택을 가늠하는 주요한 지표로 여겨진다.
코로나19 고용 절벽에 8월 기준 청년층(15∼29세) 체감실업률은 24.9%로 사상 최고치를 기록했다. 전문대학가에서는 코로나19 특수 상황을 고려해 교육부 대학 평가에서 주요 평가 기준으로 활용되는 취업률 지표를 조정해야 한다는 목소리도 나오고 있다.

이 가운데 한국폴리텍대학(이사장 이석행, 이하 폴리텍)도 높은 취업률과 유지취업률 지키기에 주력하고 있다.
코로나19로 인한 취업난 속에서도 올해 2월 폴리텍 졸업생 취업률은 9월 셋째 주 기준 68.6%를 기록 중이다. 지난해 동일 시점 취업률은 72.4%였다. 2018년 대학정보공시 기준 취업률은 일반대학 64.2%, 전문대학 71.1%, 폴리텍 81.1%로 나타났다. 폴리텍은 신규 채용이 줄어든 유례없는 취업 대란이지만 지난해보다 높은 취업률을 목표로 정했다. 이를 위해 전국 캠퍼스 학과별 취업률을 매주 모니터링하고, 기업 채용 정보를 졸업생에게 실시간으로 제공한다. 특히, 졸업한 캠퍼스에 관계없이 직무에 따라 타 지역 취업도 알선하고 있다.

또한, 코로나19로 노동시장에서 이탈한 졸업생이 일자리로 신속히 복귀할 수 있도록 지원하기 위한 ‘취업 119’ 제도를 운영 중이다. 최근 3년간 학위.비학위 과정 졸업생 35,116명 대상 고용실태 파악과 재교육 과정 참여 및 취업 연계 수요조사를 실시했다. 이 결과를 바탕으로 희망자는 3개월 이하 단기 교육과정에 연계하고 있다.

장현희 직업교육연구소장은 “구직단념자가 역대 최다 수준인 만큼 고용 상황이 어렵고, 경력자에 유리한 수시채용이 늘면서 취업 준비생에게 취업문이 더 좁아졌다”라며, “코로나19가 경제 전반을 흔들었지만, 폴리텍은 학과 신설.개편을 통해 산업 구조 변화에 대응해온 만큼 올해 위기 상황도 잘 이겨낼 것”이라고 말했다.

바이오 분야
한편, 코로나19 사태에도 미래 신산업 분야 바이오, 빅데이터 계열 학과가 취업 전선에서 두각을 나타내고 있다. ‘K-방역’ 핵심으로 바이오산업 중요성이 재조명되고, 비대면 경제 활성화로 ‘D.N.A (Data, Network, AI)’ 산업 가치가 주목받고 있기 때문이다.
충남 논산 소재 바이오캠퍼스는 업계 ‘등용문’으로 입소문 났는데, 알찬 ‘성적표’를 들여다보면 수긍이 간다. 바이오캠퍼스 6개 학과는 올해 유례없는 고용 위기 속에서도 취업의 양과 질을 모두 잡았다.
올해 자체 집계 졸업생 취업률은 90.1%이며, 최근 3년간 대학정보공시기준 평균 취업률도 90%를 상회한다. 열에 아홉은 취업에 성공하는 셈이다. 취업자와 기업 만족도를 가늠할 수 있는 유지취업률도 95.1%(‘19년 2월 졸업자 기준)에 달한다.
올해 졸업생 취업률 분포를 보면 상장기업(78.5%), 중소기업 및 벤처기업(19.8%), 공공기관 및 대학(1.7%)으로 취업의 질이 높다. 전공을 살려 취업하는 전공 일치도도 98.8%로 높게 나타났다. 주요 취업처는 삼성바이오로직스㈜(33명), CJ제일제당㈜(23명), ㈜셀트리온(20명) 등 졸업생 대다수가 국내 굴지 제약.바이오 기업으로 진출하고 있다.

빅데이터 분야
서울강서캠퍼스 데이터분석과는 빅데이터.인공지능 분야 특화학과다. 2018년 첫 졸업생 배출 이래 연평균 93.4%의 취업률을 기록하며 ‘디지털 뉴딜’을 선도할 빅데이터 전문가 산실로 입지를 공고히 하고 있다. 특히,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취업률 100%를 달성하는 쾌거를 이뤘다.
올해 데이터분석과를 졸업한 박창원(30, 남)씨는 인문계고 졸업 후 작곡가를 꿈꿨다. 군악대로 복무할 만큼 음악에 관심이 깊었지만, 막상 적성과 맞지 않다고 느꼈다. 그러던 중 2016년 알파고와 이세돌 9단 대국으로 인공지능이 각광을 받자, 자연스럽게 신기술 분야에 관심이 갔다.
박씨는 독학으로 코딩을 공부하다 2018년 데이터분석과에 입학해, 데이터 수집, 처리, 분석, 시각화, 설계 학습부터 빅데이터, 인공지능, 클라우드 상용 플랫폼 기반 실습을 통해 전문적으로 기술적 역량을 쌓았다. 박씨는 비전공자지만 매학기 학과 1등을 놓치지 않고 학과를 수석 졸업했다. 현재는 빅데이터, 인공지능 전문기업 ㈜엑셈 기업부설연구소에서 데이터베이스 성능 관리 솔루션 개발자로 일하고 있다.

발전설비 분야
발전설비 인력도 취업 시장에서 승기를 잡았다. 강릉캠퍼스 발전설비과는 사단법인 한국발전정비협회와 채용 연계 협약을 맺고 교육과정을 운영하고 있다. 협회 회원사와 폴리텍이 함께 교과과정을 편성하여 맞춤형 인재를 길러낸다. 경력직에 준하는 현장 맞춤형 교육훈련을 통해 최근 3년 평균 90.8%의 취업률을 달성하고 있으며, 연평균 13명의 졸업생이 협회 회원사로 취업하고 있다.

로봇 분야
4차 산업혁명 핵심 기술인 로봇 산업 인력 부족률은 35%(‘20.8.11. 한국경제연구원)로, 청년 구직난 속 ‘블루오션’이 될 수 있다. 그런 점에서 올해 새롭게 설립된 ‘로봇캠퍼스’를 눈여겨볼 만하다. 경북 영천에 자리 잡은 로봇캠퍼스는 국내 최초 로봇 특성화 대학으로, 내년 3월 개교를 앞두고 1기 신입생 100명을 모집한다.
로봇기계.로봇전자.로봇자동화.로봇IT 4개 학과가 공통 기초 교과 학습 후 교수 2인 이상 팀 티칭 기반 융합형 프로젝트 수업을 진행한다. 또한 제품 설계부터 빅데이터 수집.관리까지 가능하도록 공학관 4개 층을 생산 공정에 따라 배치하여, 융합기술에 최적화된 교육환경을 마련하였다. 산업용 로봇 외에도 UR(유니버셜로봇), 오므론, 두산로보틱스, 뉴로메카 협동 로봇(사람과 협업하는 로봇)을 갖추고 있다.
아울러 1기 신입생 100명 전원에게는 취업과 장학금을 지원해 소수 정예 기술 인재로 키운다. 경상북도, 영천시 지자체와 대학에서 장학금을 지원해 학생들의 학비 부담을 덜어준다. 두산로보틱스 등 로봇 분야 100개 기업과 학생 100명을 1대 1로 매칭해 입학부터 「1인 1기업 인턴제」를 운영한다.

모집 규모
한편, 폴리텍은 23일부터 2021학년도 2년제 학위과정 신입생을 모집한다. 전국 28개 캠퍼스 158개 학과에서 7,025명을 선발한다.
수시 1차 모집기간은 9월 23일부터 10월 13일까지이다. 신입생 모집에 관한 보다 자세한 사항은 캠퍼스를 방문하거나 입시 홈페이지(ipsi.kopo.ac.kr)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이용약관
개인정보처리방침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Enter password